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0-25 00:34:03
기사수정

▲ 뉴스부산art=부산시복천박물관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하는 ‘추계 가야유물 교실’을 11월 매주 토요일마다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사진=부산시


뉴스부산art=부산시복천박물관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하는 ‘추계 가야유물 교실’을 11월 매주 토요일마다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참가자들은 시청각 강의와 전시실 해설을 듣고 자체 개발한 교구로 가야유물을 직접 만들어보며, 1,500년 전 가야를 이해해본다.


11월 매주 토요일(6, 13, 20, 27일)마다 2회(12:30~14:30, 15:30~17:30) 운영되는 교육은 금동관(6일) 투구(13일) 갑옷(20일) 등잔모양토기(27일) 등 매번 다른 유물을 주제로 진행된다.


부산 초등학생은 누구나 보호자 1명과 팀을 이뤄 무료 참가할 수 있다. 신청은 각 교육 날짜 12일 전 오전 9시부터, 11월 6일 금동관 수업은 10월 25일 오전 9시부터 부산시 통합예약 홈페이지(https://reserve.busan.go.kr)에서 회당 20팀 선착순으로 진행된다. 보호자가 대리로 신청할 수 있다.


문의는 복천박물관 홈페이지, 또는 051-550-0334번으로 하면 된다


뉴스부산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