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1-20 00:45:03
  • 수정 2021-01-20 00:45:34
기사수정

▲ 서예가 春堂 李晃雨,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 35×30㎝, 2021



뉴스부산art


신축년, 무상실無相室 주인

서예가 春堂 李晃雨(춘당 이황우) 선생의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


춘당은 이야기한다.


"온갖 것은 오로지 마음이 만들었네."



글. 예술감상전문가 강경호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newsbusan.com/news/view.php?idx=661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평화공원
[국세청] 12월 결산법인, 법인세 신고·납부.. 3월 31일 마감 강성자라인댄스, A Million Memories Linedance (Improver) 개봉 하루 앞 둔 미나리 ... 윤여정 씨 수상소감 "이 나이에" 잿빛 하늘에서 떨어지는 은방울, 유리벽 창문을 두드릴 때 부산교육청, 교육급여·교육비 집중 신청기간 운영(3.2.~19.)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