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4-05-16 23:07:46
기사수정


▲ 한덕수 국무총리가 16일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훈 마넷 캄보디아 총리를 접견, 인사 및 환담을 나누고 있다. 사진=국무조정실 국무총리비서실


뉴스부산=한덕수 국무총리는 1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공식 방한(5.15-18) 중인 「훈 마넷(Hun Manet)」캄보디아 총리와 면담을 갖고 △교역·투자 △개발협력 △인적교류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이날 총리실이 밝혔다.


한 총리는 훈 마넷 총리의 공식 방한을 계기로 양국 관계가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된 것을 환영하고, 오늘 오전 개최된 한-캄보디아 정상회담의 합의 사항이 충실히 이행될 수 있도록 양측이 공동으로 노력해 나가자고 했다.


훈 마넷 총리는 그동안 다양한 분야에서 양국 관계가 발전해 온 것을 평가하고,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을 계기로 모든 분야에서 양국간 협력이 더욱 심화되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한 총리는 작년 양국 교역액이 역대 최대를 기록하고 우리 기업의 캄보디아 현지 투자액이 누적 기준 2위국으로 부상하는 등 양국의 경제 분야 협력을 평가하고 앞으로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우리 진출기업 애로 해소를 위한 캄보디아측의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훈 마넷 총리는 한국기업의 캄보디아 투자에 사의를 표하고 한국기업 전용 특별경제구역 조성 등 한국 기업들의 캄보디아 투자 확대를 위한 우호적인 여건을 조성해나가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또한, 양국간 고용노동 협력도 계속해서 성공적으로 이루어지기를 희망했다.


▲ 한덕수 국무총리가 16일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훈 마넷 캄보디아 총리를 접견, 인사 및 환담을 나누고 있다. 사진=국무조정실 국무총리비서실


양측은 양국간 상호 이해 증진의 기반이 되는 인적교류 확대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특히 한 총리는 캄보디아를 방문하는 우리 국민들의 안전을 위한 캄보디아 정부의 각별한 관심을 요청하고, 한국 정부 역시 한국 내에 거주하는 캄보디아인들의 안전과 권익 보호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북한의 지속적인 도발과 러북 간 불법적 군사협력이 한반도와 전 세계와 아세안의 평화와 안정을 크게 위협하고 있다는 데 우려를 표하고, 그간 캄보디아의 지지에 사의를 표하면서 우리 대북정책에 대한 캄보디아측의 지지를 당부했다고 총리실은 전했다.


www.newsbusan.com


0
기사수정
저작권자 ⓒ뉴스부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7월 끝자락, 코끝 스치는 토마토의 향
  •  기사 이미지 Story of KANG GYEONGHO = 자장 곱빼기 한 그릇
  •  기사 이미지 강경호이야기 = 잠시 쉬었다 가렴
최근 1달간, 많이 본 기사더보기
국립산림과학원, 한지 제조 과정의 지식과 기술 현장설명회 '모하메드' UAE 대통령 취임 이후 첫 국빈 방한 대한민국과 아랍에미리트연합국 간 공동성명(2024-5-29) 부산시 1차 추경 1조 2천627억 원 편성...도시 역량 강화 중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